함양 산양삼 ‘유효성분 극대화 산양삼 이용 호흡기 질환 예방・관리 제품 개발’ 국가 공모과제 선정 !

■함양 산양삼 ‘유효성분 극대화 산양삼 이용 호흡기 질환 예방・관리 제품 개발’ 국가 공모과제 선정

경남과기대 등 산·학·민·관 협력사업, 3년간 국비 등 10억 지원받아 진행

경남과학기술대학교(총장 김남경)가 경남 항노화바이오산업의 대표 생물 소재인 함양 산양삼을 이용한 산림청 ‘산림생명자원 소재발굴사업’ 후속 연구과제에 선정되었다.

이번 국가공모사업은 2020년부터 2022년까지 3년간 국비와 도비, 군비와 기업부담비를 포함해 약 10억 원을 지원받아 지난 2017년부터 2019년까지 산림청 ‘산림생명자원 소재발굴사업’의 결과로 이루어진 유효성분 극대화 산양삼(일명: 활성산양삼)을 이용하여 ‘유효성분이 극대화된 산양삼 이용 호흡기 질환 예방·관리 제품 개발’을 진행하게 된다.

과제의 성공적인 수행을 위하여 경남과기술대학교(신규 활성산양삼 소재 개발), 경상대학교 의과대학(활성산양삼의 효능평가), 동아대학교(생리활성물질 발굴) 및 (농.주)케이앤바이오(활성산양삼 이용 제품 개발), 경상남도와 함양군(행·재정적 지원)이 참여하는 대표적인 산·학·민·관 협력사업이다.

총괄책임자인 경남과기대 식품과학부 조계만 교수는 “활성산양삼을 활용하여 현재 전 세계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 미세먼지와 코로나바이러스 등에 의해서 유래 되는 급성 호흡기와 폐 질환 예방·관리에 대한 기초적 자료를 도출하고 이를 바탕으로 호흡기・폐 질환 예방・관리할 수 있는 제품을 개발하여 경남 항노화바이오산업 발전과 국민 보건의료의 초석을 다질 것”이라며 “특히 ‘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’ 이후에 함양군 산양삼산업의 제2 도약을 위한 대표적인 상품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사업에 최선을 다하겠다” 고 소감을 밝혔다.